fbpx

매일, 누구나 유기농하세요 – 플래닛 오가닉

건강과 직결되는 소비는 소수의 특권이 아니라 모두의 권리여야 합니다. 하지만 현실은 말처럼 쉽지 않습니다. 건강을 위해 유기농 제품을 구입하려는 사람들이 늘어났지만, 여전히 유기농 제품에 대한 허들은 높습니다. 유기농 전문 매장이 많지도 않고, 취급하는 제품군에도 한계가 있으며, 가격대도 만만치 않습니다. 그렇다면 건강한 소비는 어쩔 수 없이 누군가의 간헐적 소비로만 남아야 할까요? 런던의 ‘플래닛 오가닉(Planet Organic)’은 유기농의 대중화를 위해 정면승부를 펼칩니다. 플래닛 오가닉에서라면, 일상적 유기농 소비가 즐거워집니다.

 

Quick View

• 들어가며

• 벤치마킹, 최초의 시작

• 제품은 브랜드의 정체성이다

• 매장은 브랜드의 미디어다

• 유기적 성장이 키우는 유기농 브랜드

 

본 콘텐츠는 읽는 데 총 8분 정도 소요됩니다.


《린 인 15 – 변화 계획: 당신을 날씬하고 건강하게 만들 15분의 식사와 운동(Lean in 15 – The Shift Plan: 15 Minute Meals and Workouts to Keep You Lean and Healthy)》

 

다이어트 책 중 최다 판매 부수로 기네스북에 오른 책이자, 출간과 동시에 아마존 영국 베스트 셀러 1위를 차지한 책입니다. ‘바디 코치(Body Coach)’라는 별칭으로 유명한 퍼스널 트레이너 ‘조 윅스(Joe Wicks)’의 첫 저서로, 15분만에 준비할 수 있는 건강한 요리법과 15분동안 할 수 있는 고강도 운동을 소개합니다. 스스로를 ‘안티 다이어트 가이(Anti-diet guy)’라고 부르는 조 윅스는 다이어트가 소용이 없다고 말합니다. 칼로리를 제한하는 전통적인 다이어트는 먹는 즐거움도 없고, 지속하기도 어렵습니다. 대신 생활 방식을 건강하게 변화시키면 굳이 다이어트를 하지 않아도 날씬한 몸매를 가질 수 있다는 것이 그의 생각입니다. 직접적으로 그의 코치를 통해 생활 습관을 체득하고 다이어트에 성공한 고객들만 10만 명이 넘을 정도입니다.

 

조 윅스의 트레이닝이 이렇게까지 대중적인 인기를 끌게 된 데에는 ’15분’이라는 키워드가 있었습니다. 15분이라는 시간은 ‘매일’, 그리고 ‘기꺼이’ 건강을 위해 투자할 만한 시간입니다. 15분 투자로 맛도 영양도 훌륭한 요리를 완성할 수 있고, 15분 운동으로 체중까지 감량할 수 있으니 투자대비 효과가 좋은 다이어트이기도 합니다. 이렇게 일상 속에서 꾸준하게 실천할 수 있는 요리와 운동이 조 윅스의 안티 다이어트를 다이어트 신화로 만들었습니다.

 

커피 한 잔 가격으로 여행에서 미래를 만나보세요. 월 3,900원에 모든 온라인 콘텐츠를 이용하실 수 있습니다.

한 달 무료 체험하기